자전거 교통사고로 인한 사고 및 사망이 매년 증가하는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된 자전거 음주운전 규제

자전거 음주운전을 처벌하고 자전거를 탈 때 안전모 착용을 의무화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라 술을 마시고 자전거를 운전할 경우 혈중알코올농도 0.05% 이상이면 범칙금 3만원이 부과된다.

혈중알콜농도가 0.05% 이상인  자전거 음주운전자는 3만 원!

음주측정에 불응할 경우엔 10만 원의 범칙금!

당국은 자전거 동호회 회원들이 자주 술을 마시는 편의점이나 식당 등에서 음주가 의심되는 자전거 운전자를 대상으로

단속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자전거 운전자와 동승자의 안전모 착용도 의무화됩니다.

단, 의무만 부과될 뿐 처벌받지는 않습니다.

 



dadal